매일의기록

갤러리입니다.

  • HOME
  • 매일의기록
0점
  • VOTE 추천하기
  • DATE 2017-12-18
  • HIT 190
게시판 상세
SUBJECT 배추심기
WRITER 매일의아침 (ip:)



아침저녁으로 선선한 날씨가 찾아왔다. 이젠 밤에 창문을 닫고 얇은 이불까지 덮을 정도로 기온이 가을의 문턱까지 다가온 거 같다.

아직 9월이긴 하지만 확실히 시골에서는 계절의 변화를 빨리 느낄 수 있는 곳이다.


초겨울 김장을 위해 오늘 배추를 심었다.


-


아침 일찍 6시가 좀 넘은 시간에 배추를 심기 위해 본가 밭으로 향한다.

조금 늦었는지 이미 어머니와 할머니가 배추를 심어 나가고 있었다.


 ▲ 배추 역시 포트 파종을 하여 모종을 키워 내 밭으로 옮겨심는다.









 


▲ 포트에서 다시 다시 다른 대야로 옮겨놓는다. 그래야 빠르게 심을 수 있기 때문이다.











 ▲ 배추 심는 방법은 특별한 방법이 없다. 적당한 간격에 맞춰 이쁘게 심어주면 된다.









 ▲ 간격은 약 30cm 가량이다. 배추밭은 비닐멀칭을 하지 않는다.









 

 ▲ 이렇게 배추 심기가 끝났다.



두어 달 후면 엄청 커져 수확하겠다. 그동안 물 주고 벌레 잡아주고 풀 메주고 관리를 정성껏 해주어야겠지!




PASSWORD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